LYRIC


Close Over (닿을 듯 말 듯) Lyrics by 지민 (JIMIN), 김태일 (Kim Tae-il), and Close Over (닿을 듯 말 듯) song lyrics are penned down by 지민 (JIMIN).

Close Over (닿을 듯 말 듯) Lyrics

불어오는 봄바람에
내 맘도 살랑대고
눈만 마주쳐도
미소를 짓게 돼
설레는 내 마음과
너도 같은 마음일까
함께 걷는 이 순간이
영원하길 바래

숨길 수 없는 걸 어떡해
닿을 듯 말 듯 너와 내 두 손이
두근두근 내 심장 소리에
내 맘이 소리쳐 사실은 널 좋아해

모르겠어 나는 네가 좋아
너도 같은 마음일까
다가와 내게 조금 더 가까이
네 맘을 보여줘
솔직히 말해봐

떨리지만 나 용기를 내
너에게 말하고 싶어
두 손 꼭 잡고
너와 걷고 싶다고

궁금해 네 생각이
너도 나와 같을까
함께 있는 이 순간이
꿈이 아니기를 바래
숨길 수 없는 걸 어떡해
닿을 듯 말 듯 너와 내 두 손이
두근두근 내 심장 소리에
내 맘이 소리쳐 사실은 널 좋아해

모르겠어 나는 네가 좋아
너도 같은 마음일까
다가와 내게 조금 더 가까이
네 맘을 보여줘 솔직히 말해봐
떨리지만 나 용기를 내
너에게 말하고 싶어
두 손 꼭 잡고
너와 걷고 싶다고

자꾸 눈길이 가 네게
너와 눈이 마주치는 이유는 뭘까
착각은 아닌 것 같아
숨기지 말고 내게 다가와 줘

너에게 할 말이 있어
사실은 널 좋아해
매일매일 너와 난 함께 하고 싶어


SONG INFO:

Song: Close Over (닿을 듯 말 듯)
Singer: 지민 (JIMIN), 김태일 (Kim Tae-il)
Lyrics: 지민 (JIMIN)



Added by

lyricsmin

SHARE

ADVERTISEMENT

VIDEO